바카라 앵그리뱃 및 찬스뱃의 차이점에 대해서



 

바카라 앵그리뱃 및 찬스뱃의 차이점에 대해서

최고관리자 0 254

2890328474_d4ic265f_1a8be01783a8257cb9035be3783db9de175479a9.jpg


안녕하세요.

여러분들 바카라 게임 다들 해보셨죠?

바카라 게임은 전 세계적으로 가장 많은 사랑을 받고있는 게임 중 하나죠.


물론 이외에도 다양한 게임들이 존재하고있긴하지만 카지노하면 바카라 게임 아니겠습니까?


그래서 오늘은 바카라 게임에서 앵그리벳 및 찬스뱃은 무엇이며 이 둘의 차이점은 어떤지 알아보는 시간을 가져볼까 합니다.




# 바카라 앵그리뱃


우선 결론부터 얘기하면 절대 바카라게임을 하면 안 됩니다. 


카지노 회사가 절대 망하지 않는 이유가 배터 스스로 알아서 죽어 주기 때문입니다. 


자기 멘탈을 조절 한 다는 것은 정말 어려운 일 입니다. 특히나 한국사람은 더더욱 어렵지요.


분노배팅이 위험한 이유는 배팅금액이 커지면서 분석하는 능력이 현저하게 떨어지는 것에 있습니다. 


촉이 떨어지다 보니 당첨되는게 어렵다는 것이지요, 분노배팅이 빗나가면 엄청난 데미지를 입게되며 게임을 망치게 됩니다.


바카라 게임을 직업으로 하는 배터는 절대 흥분하지 않습니다. 


자기자신을 컨트롤하고 제어 할 수 있는 능력을 가지고 있습니다. 

그렇기 때문에 생바가 가능 한 이유 입니다. 온라인 배팅은 마우스 클릭을 조심해야 합니다.


게임 흐름이 안 좋게 흘러 갈 때에는 스스로 배팅을 멈추고 잠시 숨을 고르는 능력을 키워야 합니다. 


잠시 쉬다보면 흥분 했던 감정도 서서히 진정 되기 때문 입니다. 게임 시작 전에 반드시 목표를 정하고 자기자신과 약속을 하고 반드시 지켜야 게임에서 승리 할 수 있다는 사실 절대 잊지마시기 바랍니다.


2890328474_aMbCoR0x_ccfffd0bf5c8e9ee574a669d70479025f26f3506.jpg


# 바카라 찬스뱃 


바카라 게임에서 찬스뱃이란? 엄밀히 말하면 사실 없습니다.


그 이유는 자기자신의 배팅원칙과 패턴분석 원칙이 없다면 찬스뱃은 존재하지 않습니다. 


이 부분이 정말 중요합니다. 패턴을 분석하는 원칙이 매번 틀려 진다면 게임에서 이길수가 없습니다.


바카라 게임을 쉽게 생각하는 초보자는 당첨 확률이 50% 이기 때문에 우습게 봅니다. 


하지만 틀릴 확률도 반 이란것을 간과 해서는 안 됩니다. 배터에게 찬스 라면 카지노측도 찬스 이고 기회 입니다.


찬스뱃 이란 자기자신이 생각한 그림대로 패턴이 형성 될 때, 과감하게 배팅금액을 올려서 배팅을 해야 합니다. 


한 박자 빠르게 분석하고 매를 읽어야 게임을 지배 할 수 있고, 크게 이 길 수가 있는 것 입니다. 


게임을 복기하면서 그때 이렇게 했어야 하는데, 이런 의미없는 얘기는 하지 마시기 바랍니다. 


바카라 게임에서 승리하고자 하시나요?

그렇다면 타임컷이 없다면 찬스뱃 역시 없다라는 사실을 잊지말아야 합니다.


게임시간이 길어 진다면 승률은 떨어지고, 전형적인 초보의 행동이 되는 엔조이 배팅이 되는 것 입니다. 

돈을 잃고 싶어 게임을 하는 사람은 없습니다. 


그리고 게임 경험이 짧은 사람이 처음부터 이기는 것은 사실 어렵습니다.


잃으면서 배우고, 시행착오를 겪으면서 누구나 성장 하는 것 입니다. 


어느정도 구력이 생겼다면 같은 실수를 해서는 안 되고, 발전 된 스킬을 보여줘야 합니다. 그것이 게임원칙이고 목표 그리고 타임컷입니다.


게임을 이기고 있을 때에는 누구나 스톱 할 수 있는 능력을 가지고 있습니다. 


그것이 위닝컷 입니다. 하지만 게임을 지고 있는데 스톱을 하는 로스컷은 정말이지 원칙을 지키는 것이 어렵습니다.


게임을 이기는 결론은 게임시간, 즉 타임컷을 짧게 하라는 것 입니다. 


게임시간이 길어지면 카지노측이 무조건 유리하게 돌아가는 게임이 바카라 입니다. 

반드시 명심하세요, 게임시간이 승부를 가르는 포인트라는 사실을 말이죠.


그럼 금요일 저녁시간까지 알차게 잘 마무리하시기를 바라며 오늘은 여기에서 마치도록 하겠습니다.

감사합니다.


, , , , ,

0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