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광훈 목사 퇴원…"정부 사기극, 순교 각오했다"


전광훈 목사 퇴원…"정부 사기극, 순교 각오했다"

야차 0 42

기사 대표 이미지:전광훈 목사 퇴원…"정부 사기극, 순교 각오했다" 


코로나 확진 판정을 받아 병원에서 격리 치료를 받다가 오늘(2일) 오전 퇴원한 전광훈 사랑제일교회 담임목사는 정부의 방역조치를 '사기극'이라 표현하며 문재인 대통령을 비난했습니다. 


전광훈 목사는 이날 오전 서울 성북구 사랑제일교회 앞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우한 바이러스'를 우리(교회)에게 뒤집어씌워서 사기극을 펼치려 했으나 국민의 현명한 판단 덕분에 실패한 것"이라고 주장했습니다. 


마스크를 쓴 채 밝은 표정으로 등장한 전 목사는 "저와 저희 교회를 통해서 여러분께 많은 근심을 끼쳐드린 데 대해 죄송하다"고 말문을 연 뒤 6분가량에 걸친 발언 내내 문 대통령에 대한 비난을 쏟아냈습니다. 


전 목사는 "지난 1년 동안 '이승만광장'(광화문광장 서편)에 수천만 명이 모여 문 대통령에게 1948년 건국 부정과 낮은 단계의 연방제 등을 사과하라고 요구했다"며 "답은 안 하고 틈만 나면 저와 우리 교회를 제거하려고 재개발을 선동했고, 이번에는 '우한 바이러스'였다"고 말했습니다. 


그는 "저는 정치가·사회운동가가 아니라 한국 교회를 이끄는 선지자 중 하나"라며 "한 달은 지켜보겠지만, 문 대통령이 국가 부정, 거짓 평화통일로 국민을 속이는 행위를 계속하면 한 달 뒤부터는 목숨을 던지겠다, 저는 순교할 각오가 돼 있다"고 주장했습니다. 

 

이날 사랑제일교회 관계자들은 전 목사의 감염 상태 등을 보도한 일부 언론의 기자회견장 출입을 막았습니다. 


취재진을 위해 마련된 천막 가장 앞줄에는 보수 유튜버들이 자리를 잡았고, 강연재 변호사 등 변호인단은 기자회견 후 외신을 대상으로 '사기극' 주장을 되풀이했습니다.


(사진=연합뉴스)  


출처 : SBS 뉴스
원본 링크 : https://news.sbs.co.kr/news/endPage.donews_id=N1005961181&oaid=N1005961445&plink=TOP&cooper=SBSNEWSEND&plink=COPYPASTE&cooper=SBSNEWSEND 

0 Comments